JAPAN.TABI.KR일본여행사이트, JAPANTABI 일본타비

덕혜옹주 결혼봉축기념비

대한제국 덕혜옹주는 고종과 양귀인 사이에 1912년에 태어났다. 덕혜옹주는 어릴 때부터 고종의 사랑을 듬뿍 받는 귀여운 옹주였다. 

그러나 1925년 4월, 일본은 ‘황족은 일본에서 교육해야 한다’는 미명하에 사실상 덕혜옹주를 일본으로 끌고 간다.  그 후 1931년 5월 36대 쓰시마 마지막 번주의 아들인 소 타케유키(宗武志)에게 시집을 갔으나, 정신이 이상하다 하여 이혼을 당하는 아픔을 겪었다.

전하는 말에 의하면 남편의 학대가 아주 심했다고도 한다. 슬하에 외동딸(마사에,正恵)를 두었으나, 그녀 역시 삶을 비관하여 투신 자살, 혹은 살해당한 것으로 알려진다. 덕혜옹주는 이로 인해 더욱 더 깊은 심신의 상처를 입었고 정신질환은 더욱 깊어져만 갔다. 그러한 덕혜옹주는 천신만고 끝에 해방 이후 귀국하여 고국의 땅을 밟았다.

그러나 정신질환은 날이 갈수록 더해만 갔고, 결국 1989년 창경궁 낙선재에서 쓸쓸히 세상을 떠났다.  유해는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동에 있는 홍유릉에 묻혔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